CURRENT EXHIBITION


<테두리 그 가능성 Border - The Possibility> 

홍일화 Il-hwa HONG

우리의 윤리는 속함의 윤리여야 한다. 자연의 위대한 연결자인 나무에게 귀를 기울이는 것은, 근원과 재료와 아름다움을 생명에 부여하는 관계 속에 깃 드는 법을 배우는 것이다. - David George Haskell-


인간과 자연을 탐구하는 작가 홍 일화는 20여년 넘게 인물화 작업을 하다가 운명처럼 마주하게 된 제주도의 ‘곶자왈’에서 숲의 빛나는 고립감과 깨어진 뒤틀림 속에서 비로소 자유와 미학을 찾았다.

숲속위에서 스며드는 다양한 빛의 컬러는 나무의 언어로 이루어내는 자연의 서사이며, 그 자연을 성장시키는 빛에 대해서 더욱 더 깊게 작업을 펼쳐간다.


이번 <테두리 - 그 가능성>전은 추상적인 모든 것이 뒤섞여있는 숲의 얼굴을, 인간의 시선이 아닌 나무의 시선에서 자연스러운 치유와 위로, 심상의 평안을 느끼며 더 깊이 발걸음을 옮겨보길 바란다. 




Our ethics should be the ethics of belonging. Listening to the trees, the great connector of nature, is learning to dwell in a relationship that confers source, material, and beauty to life.

gives sources and materials to life.

- David George Haskell-


Hong Il-hwa, a writer who explores humans and nature, has found freedom and aesthetics in the shining isolation and broken twists of the forest in Gotjawal" in Jeju Island, where she met like fate after working on figure painting for more than 20 years.

The various colors of light that permeate the forest are the narratives of nature made up of the language of trees, and she works more deeply on the light that grows and flourishes the nature.


In this "Border - The Possibility" exhibition, I hope you can feel the face of a forest mixed with everything abstract and feel natural healing, comfort, and peace of mind from the eyes of trees, not from the eyes of humans, and move deeper.

PAST


<벽과 막 WALL AND LAYER>

김보민 KIM BOMIN

2024.4.11 - 5.4

<10F X 100F>

문수만 · 김정환 · 정세라 · 김미라

2024.3.7 - 3.29

<WHITE WALL 24>

MHK 아트바자

2024.2.1 - 2.29

<The Tale of the Highest 

Place 가장 높은 곳의 이야기>

아이라 최 AIRA CHOI

2023.12.20 - 2024.1.14